스포츠뉴스

강소휘·표승주 31점 합작 분전 女배구대표팀, 폴란드에 1-3 패
작성자 : 분뇨의질주 | 작성일 : 2023-09-18 조회수 : 7
파일첨부 :

2024 파리올림픽 예선 C조서 2패 기록 중 19일 독일과 3차전 치러세사르 에르난데스 곤살레스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한국여자배구대표팀이 2024 파리올림픽 예선전 C조 두 번째 경기에서도 고개를 숙였다. 한국은 18일(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서 열린 폴란드와 C조 2차전 맞대결에서 세트 스코어 1-3(22-25 26-24 21-25 9-25)로 졌다.

한국은 이로써 2패가 됐고 폴란드는 미국, 이탈리아, 독일과 함께 2승이 됐다. 한국을 비롯해 콜롬비아, 태국, 슬로베니아가 2패씩을 당했다.

한국은 1차전 이탈리아전과 달리 폴란드를 상대로는 비교적 선전했다. 강소휘(GS칼텍스)와 표승주(IBK기업은행)가 각각 16, 15점씩을 올렸고 미들블로커 이주아(흥국생명)와 정호영(정관장)이 블로킹 6개를 포함해 17점을 합작했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강소휘가 지난 1일 열린 2023 VNL 중국과 경기 도중 서브를 넣고 있다. [사진=발리볼코리아닷컴]

그러나 폴란드와 화력대결에서 밀렸다. 폴란드는 좌우 쌍포가 힘을 냈다.

막달레나 스타시악이 두 팀 합쳐 최다인 22점을, 마르티나 루카시크는 20점을 올리며 팀 공격을 이끌었다.

한국은 1세트 후반 19-23으로 끌려가는 상황에서 반격에 시동을 걸었다. 다소 늦은 추격이 됐지만 이주아의 공격과 강소휘의 서브로 폴란드 수비를 흔들었다. 폴란드가 세트 후반 득점에 성공 1세트를 가져갔지만 한국은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2세트도 1세트와 비슷했다. 한국은 세트 후반 추격했고 1세트와 달리 강소휘의 공격과 상대 범실을 묶어 21-21로 균형을 맞췄다. 기세가 오른 한국은 연속 득점하며 23-21로 리드를 잡았다.

폴란드가 따라잡아 듀스가 됐고 이번에는 한국이 웃었다. 24-24 상황에서 표승주가 해결사가 됐다. 표승주는 듀스에서 2연속 득점을 올렸고 한국은 세트 균형을 맞췄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표승주(가운데)가 16일(한국시간) 열린 2023 VNL 일본과 경기 도중 팀 동료들을 독려하고 있다. [사진=국제배구연맹(FIVB)]

승부처는 3세트가 됐다. 한국은 폴란드와 접전을 펼쳤다. 그러나 폴란드의 뒷심이 한국에 앞섰다. 폴란드가 3세트를 가져가며 세트 리드를 잡았다.

4세트 승부는 싱거웠다. 폴란드는 세트 중반부터 스타시악, 루카시크를 앞세워 점수 차를 벌렸고 16-7까지 치고나가며 승기를 굳혔다.

한국은 폴란드에 높이 대결에선 크게 밀렸다. 폴란드가 22블로킹을 기록했고 한국은 이주아와 정호영이 분전했지만 8블로킹에 그쳤다. 한국은 19일 독일과 3차전을 치른다. 폴란드는 20일 콜롬비아와 3차전을 갖는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2일 열린 2023 VNL 3주차 최종전 폴란드와 맞대결에서 세트 스코어 0-3으로 졌다. 한국은 이로써 지난해에 이어 올해 VNL에서도 12전패 무승점이라는 성적을 냈다. [사진=발리볼코리아닷컴]

이전글 김경민 KPGA챔피언스투어 3승…2시즌 연속 우승 [남자골프]
다음글 女배구, 강호 폴란드에 1-3 패배…올림픽 예선 2연패
이름 비밀번호
       
탑스크롤